송영만 의원, 오산 오색시장 공유광장 조성 등 도비 예산 21억 원 확보

오색시장 고객지원센터 광장 편의시설 설치, 휴식이 가능한 체험, 관광형 시장으로 조성

신동성 | 기사입력 2021/07/06 [17:33]

송영만 의원, 오산 오색시장 공유광장 조성 등 도비 예산 21억 원 확보

오색시장 고객지원센터 광장 편의시설 설치, 휴식이 가능한 체험, 관광형 시장으로 조성

신동성 | 입력 : 2021/07/06 [17:33]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송영만 의원  © 오산인포커스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송영만(더불어민주당, 오산1) 의원이 오산 오색시장 공유광장 조성사업 7억 원, 도심 속 그린웨이 조성사업 4억 원, 오산대역 육교연결 및 보도설치공사를 위한 도비 예산 10억 원 등 총 21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오색시장 공유광장 조성사업은 일평균 10,000~30,000여 명이 방문하는 경기남부 대표시장임에도 휴식시설이 부족하다는 민원이 꾸준히 제기되어 오색시장 고객지원센터 광장 남ㆍ북쪽 펜스를 철거하고 편의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으로, 이번에 도비 예산 7억 원이 확보됨에 따라 언제든 휴식이 가능한 체험ㆍ관광형 시장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도심 속 그린웨이 조성사업은 내삼미동에 위치한 보행자전용도로 1,700㎡ 내 소규모 쉼터를 조성하는 것으로, 도심 속 주요 근린공원과 연결하고 자전거도로 설치 사업과도 연계할 예정이다. 이번 4억 원의 도비 예산 확보로 녹색교통이용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오산대역 육교연결 및 보도설치공사는 세교1지구 동측과 세교 상업지역을 연결하던 기존의 육교를 오산대역사 2층과 연결하는 것으로, 그동안 오산대역과 물향기 보행데크를 통해 우회하는 등 보행환경이 매우 열악하였다. 이번에 도비 10억 원이 확보됨에 따라 세교지역 인근 주민들의 통행불편이 크게 해소될 전망이다. 

 

송영만 의원은 “이번 사업 예산 확보로 다수의 시민들이 이용하는 시설환경 개선과 편의성이 증대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도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꼭 필요한 사업이 무엇인지 파악하고 예산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산인포커스 osanin4@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