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크리스마스 마켓' 24일 오후 6시부터 한달 간 진행

- 유럽형 마켓부스·체험형 프리마켓·다채로운 먹거리 등 다채로운 구성

신동성 기자 | 기사입력 2023/11/16 [14:44]

오산시, '크리스마스 마켓' 24일 오후 6시부터 한달 간 진행

- 유럽형 마켓부스·체험형 프리마켓·다채로운 먹거리 등 다채로운 구성

신동성 기자 | 입력 : 2023/11/16 [14:44]


오산시가 오는 11.24.~12.24일까지 한달 간 오산역광장과 아름다로 일원에서 새로운 축제 크리스마스 마켓을 진행 한다.

 

오산시(시장 이권재)가 오는 11월 24일 오후 6시부터 ‘제1회 오산시 크리스마스 마켓’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12월 24일까지 진행되는 행사는 매주 금·토·일 오산역 광장과 아름다로(舊 문화의 거리)에서 진행되는 것으로 운영 시간은 오산역 광장 및 아름다로 먹거리 부스는 매주 금·토·일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오산역 광장에서 진행된다.

 

또한 프리마켓은 매주 토·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다. 주요 행사와는 별개로 경관조명과 포토존은 일몰 후 늦은 밤까지 한 달간 매일 운영된다.

 

오산시가 벤치마킹으로 다녀왔던 일본 요코하마 크리스마스 마켓 모습  © 오산인포커스

 

오산역 광장과 아름다로, 원동 상점가 일원에 ▲유럽형 크리스마스 마켓 부스 ▲체험형 프리마켓 부스 ▲다채로운 먹거리 부스를 조성했다. 

 

지역 상인들과 관람객 모두를 위해 기획돼 각종 프로모션과 이벤트로 채워지고, 아름다운 크리스마스 대형 트리 및 경관조명 그리고 다양한 조형물과 포토존, 다채로운 공연들이 관람객들을 마주할 예정이다.

 

시는 크리스마스 마켓 운영을 위해 사전에 ▲일반물품(소품, 수공예품 등) ▲프리마켓(수공예품) ▲먹거리(겨울간식 및 간소식품 등) 부문을 나눠 셀러(판매자)를 모집했으며 이들은 참여 부문에 맞춰 11월 24일 1주 차 금·토·일부터 12월 22일 5주 차 금·토·일요일까지 부스를 운영하게 된다.

 

한편, 이번 크리스마스 마켓은 원동 상점가 등 상권을 활성화하는 형태로 지역 소상공인을 지원하고자 오산시가 야심차게 준비한 야간 행사이며 향후 세부 일정 및 내용은 오산시 홈페이지 및 오산시 공식 SNS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권재 시장은 민선 8기 출범 직후부터 봄·가을철 대표축제인 야맥 축제와 함께 오산시를 대표할 수 있는 축제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해 오며, 오산에 대표성 있는 겨울 축제가 없는 것을 파악한 후 크리스마스 마켓을 추진하고 지난해 12월, 일본 요코하마 크리스마스 마켓을 찾아 벤치마킹하기도 했다.

 

이후 이 시장은 지난 1월 13일 정책자문위원회 복합문화복지 분과위원회 회의를 열어 크리스마스 마켓 시범사업에 대한 첫 논의를 시작하며 박차를 가해왔다.

 

이 시장은 “우리 시의 자원을 최대한으로 활용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는 기회를, 시민에게는 볼거리를 전달하자는 게 민선 8기 시정 운영목표”라며 “물향기수목원을 활용한 주·야간축제도 현실화시켜 더 가치있는 도시 오산을 만들겠다”고 피력했다. 





신동성 기자 osanin4@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