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반도체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안 본회의 통과

- 전예슬 의원 발의, “반도체 중심 도시로 도약을 위한 제도적 근거 마련”

신동성 기자 | 기사입력 2024/05/03 [16:52]

오산시 반도체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안 본회의 통과

- 전예슬 의원 발의, “반도체 중심 도시로 도약을 위한 제도적 근거 마련”

신동성 기자 | 입력 : 2024/05/03 [16:52]

오산시의회 전예슬 의원이 본회의 장에서 발언하고 있다.   © 오산인포커스

 

오산시의회는 반도체산업 육성 및 지원과 관련한 조례안이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오산시에도 반도체산업을 육성하고 지원할 수 있는 근거가 마련되었다.


오산시의회에 따르면 전예슬 시의원(더불어민주당,대원1·2,초평,남촌동)이 발의한 ‘오산시 반도체산업 육성 및 지원 조례안’이 지난 3일, 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번 조례안의 주요 내용은 ▲반도체산업 육성 및 지원을 위한 종합계획 수립, ▲반도체산업 육성을 위한 기술개발, 인력양성, 공동연구개발 인프라 설치 등 지원사업, ▲관내 소·부·장 기업들의 협력 강화를 위한 협력모델 구축 지원, ▲반도체산업 육성발전 추진단 구성 등이 담겼다.

 

특히 반도체 산업이 오산의 미래 먹거리 산업인 만큼 청년 취업 지원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필요한 교육·훈련 등을 제공할 수 있는 근거가 담겼다.

 

전예슬 의원은 “경기남부 반도체 클러스터 중심지에 위치한 오산시가 향후 반도체 중심도시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제도적 근거가 필요하다.”라며 “반도체산업에 대한 육성과 지원으로 국가의 반도체산업 육성전략 및 급변하는 4차 산업 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바란다.”라며 제정 이유를 밝혔다.

 

이어 “조례를 제정하면서 담당부서는 물론이고 관내 기업과 지역 청년들의 이야기를 두루 청취하여 청년 취업 지원 관련 내용을 특별히 담을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이야기를 경청하여 제도로 만드는 일에 함께하겠다.”고 덧붙었다





신동성 기자 osanin4@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